블로그 작성시 주의해야 하는 5가지 일반적인 실수

블로그 작성시 주의해야 하는 5가지 일반적인 실수

블로그 작성시 주의 해야하는 5가지 일반적인 실수

최근 블로그와 같은 콘텐츠로 인한 마케팅의 효과가 검증됨에 따라 하루에도 많은 블로그가 생성되고 있으며, 수많은 컨텐츠 속에서 살아남기 위한 경쟁 또한 치열해 지고 있습니다. 지금부터 소개할 블로그 작성시 주의해야 하는 5가지 일반적인 실수를 통해 조금더 효과적인 블로그 관리에 도움을 드리고 싶습니다.

 

1) 오타 맞춤법에 조심하자

이메일이나 보고서 작성을 포함해서 블로그 작성시에도 오타는 절대 해서는 안되는 실수 중 하나 입니다. 전문적인 지식을 가진 사람의 블로그를 읽는 도중에 오타 하나라도 발견하게 된다면 작성자가 아무리 능력이 있고 유명한 사람일지라도 그 글을 믿을 수 없을 것입니다. 콘텐츠를 읽으면서 구매를 생각하고 있는 잠재적 고객이 오타나 틀린 맞춤법을 발견한다면, 그들은 실제고객으로 이어지기는 힘들 것입니다. 이와 같은 실수를 하지 않기 위해서는 작성 후 2번 이상 읽어보고, 확인하는 것을 추천드리며, 가능하다면 주변에 있는 지인이나 동료를 통해 확인을 부탁하는 것 또한 좋은 방법입니다.

2) 말하고자 하는 내용이 없다.

취미 블로그, 정보 제공 및 비즈니스를 위한 블로그의 목표는 아마도 한번 방문한 독자가 계속 방문하게 하는 것입니다. 하루에도 수 많은 콘텐츠가 생성되는 요즘 작성한 글을 읽기 위해서 접속한 귀중한 독자를 놓치는 일이 없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콘텐츠가 독자에게 관심을 끌 수 있는 것 이어야 하며, 그 글에 작성한 의도와 주제가 명확하게 나타나 있어야 합니다. 주제와 다른 글이거나, 말하고자 하는 내용이 없다면 그 글은 독자들로 부터 신뢰를 잃을 수 밖에 없습니다.

 3) 사진이 없다.

누군가가 블로그에 들어와서 처음부터 끝까지 글을 읽은 확률은 낮습니다. 하지만 블로그에 이미지가 없다면 끝까지 읽을 사람은 한명도  없을 것 입니다. 이미지는 블로그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콘텐츠의 가치를 추가하는 데에 효과적입니다. 똑같은 커피를 파는 카페가 있다면 조금더 분위기가 좋은 카페를 방문 하듯이, 같은 내용의 블로그가 있다면 독자들은 조금더 이미지와 글이 잘 구성된 곳을 방문하게 될것입니다

4) 길면 아무도 읽지 않는다.

불필요하게 긴 글을 쓰는 것은 블로그 작성에 있어서 오타 만큼이나 큰 실수입니다. 독자들의 시간은 한정 되어있고, 읽어야할 콘텐츠는 무수히 많습니다. 500단어를 넘지 않는 수준에서 작성하는 것을 추천 드리며, 독자의 입장에서 읽었을 때 한눈에 들어오고 이해하기 빠르도록 작성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5) 너무 광고적이면 안된다.

최근 드라마나 영화를 보다보면 지나치게 광고적인 PPL 한 장면 때문에 감동이나 집중력에 방해받는 경우가 많이 경험 해보셨을 겁니다. 유익하고 가치있는 콘텐츠로 잠재고객을 끌어들이기 위해서 처음부터 제품 광고 이야기를 한다면 독자에게 흥미를 끄는데 실패할 것입니다. 말하고자 하는 스토리와 함께 독자가 느낄때 광고라는 느낌이 들지 않도록 흥미롭게 만드는 것이 중요합니다.

 

HARSEST
No Better Than The Best, Better Than The Rest
info@harsest.com
facebook
Stockholm, Sweden since 2014

Knowledge is Power

Email ss 1920

하세스트 뉴스레터를 가입하시면 많은 유익한 정보를 메일로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Powered by Seva
No Comments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